HOME > 여행이야기 > 해외마라톤여행기  
고객님의 소중한 추억을 함께 나누세요. 고객님이 들려주시는 소중한 이야기는 다른분들의 소중한 정보가 됩니다.
* 이곳은 S&B투어를 통해서 다녀오신 분들의 아름다운 추억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 게시판 이용이 어려우신 고객님들을 위해서 당사 웹디자이너가 사진과 글을 받아서 작업해드리고 있사오니 이메일
  또는 전화로 문의 주시면 성심성의껏 도와드리겠습니다.
에베레스트 트랙킹 - 권동욱 작성자 : 권동욱
작성일 : 2018/12/07 14:43 조회수 : 624

11/16 13:25 인천공항 2 터미날 출발
크기변환_001 - 복사본.JPG
크기변환_002 - 복사본.JPG
크기변환_004 - 복사본.JPG

7시간 45분 비행후 17:55(한국 21:10) 카투만두 도착.
김치찌개로 저녁식사후 안나 푸르나 호텔투숙.
크기변환_010 - 복사본.JPG
크기변환_014 - 복사본.JPG

11/17 05:00 기상 국내선 공항으로 이동,
기상관계로 오랜 기다림 끝에
08:22 카투만두 출발
08:50 세계에서 가장위험하다는
루크라 공항도착.
크기변환_018.JPG
크기변환_021.JPG
크기변환_025.JPG
크기변환_030.JPG
크기변환_033.JPG
크기변환_035.JPG

가장먼저 맞아 주는것이 꽁데.
크기변환_038.JPG
크기변환_041.JPG
크기변환_043.JPG
크기변환_048.JPG
크기변환_049.JPG

팍딩 도착후 식사,롯지 투숙.
크기변환_052.JPG
크기변환_058.JPG
크기변환_061.JPG

이곳 롯지 사장님 에베레스트(8848)올랐을때 신발이라네요.
크기변환_070.JPG
크기변환_079.JPG

정겨운 모습
크기변환_081.JPG

이곳 길은 야크가 우선 만나면 산쪽으로 비켜서야,
반대쪽에서 부딛치면........
크기변환_064.JPG
11/18 몬조 거쳐서 남체 바자르(3440)도착.
크기변환_084.JPG
크기변환_086.JPG
크기변환_089.JPG
크기변환_090.JPG
크기변환_092.JPG
크기변환_096.JPG

11/19 남체에서 고소적응을 위해
일본인이 경영하는 세계에에 가장 높은 view 호텔(3880)왕복.
크기변환_102.JPG
크기변환_108.JPG
크기변환_109.JPG
크기변환_111.JPG
크기변환_119.JPG
크기변환_120.JPG

우리 식사를 책임지는 주방 팀장님
크기변환_127.JPG
크기변환_128.JPG
크기변환_136.JPG

11/20 남체에서 데보체(3820)로
크기변환_139.JPG
크기변환_145.JPG
크기변환_156.JPG

추운날씨에 찬물로 설겆이,우리취사팀 덕분에...
크기변환_149.JPG
크기변환_150.JPG
크기변환_153.JPG

좌측은 이번트랙킹 스탭 17명을 총괄 지휘하는 메인가이드 반다,
우측은 포터 팀장 딜정.
크기변환_152.JPG

11/21 로부채로
크기변환_155.JPG
크기변환_156.JPG
크기변환_159.JPG
크기변환_165.JPG
크기변환_173.JPG
크기변환_177.JPG
크기변환_181.JPG
크기변환_192.JPG
크기변환_197.JPG
크기변환_201.JPG
크기변환_203.JPG
크기변환_204.JPG
크기변환_206.JPG

11/22 고랍셉,에베레스트 베이스 캠프(5350)
이곳이 지난 5월 마라톤 출발지.
크기변환_208.JPG
크기변환_211.JPG
크기변환_212.JPG
크기변환_214.JPG
크기변환_215.JPG
크기변환_216.JPG
크기변환_217.JPG
크기변환_220.JPG
크기변환_223.JPG
크기변환_225.JPG

11/23 칼라파트라(5550)
너무 추웠다.
크기변환_228.JPG
크기변환_230.JPG

일출직전의 에레베스트(8840)
좌측으로 검게보이는곳.
크기변환_232.JPG
크기변환_235.JPG

이때 갑자기 찿아온 고소증(?),복통.
의사 왕진을 요청했다 가이드를 통해서 해발 5000mr에서
크기변환_240.JPG
크기변환_242.JPG
크기변환_244.JPG
크기변환_251.JPG

아침에 정신을 조금차렸을때,
의사가 한말 지금도 뇌리에 생생하다.
You could die like this.
헬기를 타고 카투만두에서 정밀검사를 받아보라고.
나는 5월달에도 비슷한 증세로 하산했다가 다시올라와서
마라톤 대회에도 참가했다고 얘기하고
걸어서 내려가겠다고 ...
의사왈 행운을 빈다고.
이후나는 포터한병과 같이
몇시간에 뛰어 내려왔던 길을 3일간 내려왔다.
크기변환_257.JPG
크기변환_258.JPG
크기변환_259.JPG
크기변환_261.JPG
크기변환_264.JPG

함께하신 박영호 부회장님 내외분
감사 드리오며
산행함께하신 모든분들 도와주신 현지 스탭들에게도 감사드리오며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뵙기를 바랍니다.


출처 : 금수산마라톤 권동욱 님
'김진태'의 한마디 아마다블람 푸모리 눕체등 사진을 보니 황홀합니다.2006년도
고소 적응차 임자체 (아일랜드피크)등정하고 에베레스트 북동릉으로 등정한 추억이 살아납니다. 사진 감사합니다.
살아납니다.
2018/12/07 19:30
작 성 자 비밀번호